로그인 회원가입 모바일웹 UPDATED. 2020-05-25 09:43 (월)
민주당 ‘진짜 민생대장정’ 출정
상태바
민주당 ‘진짜 민생대장정’ 출정
  • 박경순 기자
  • 승인 2019.05.15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당 '민생대장정'에 맞불
▲ 민주당 2019 민생바람 출정식

더불어민주당 ‘을지키는민생실천위원회’(을지로위원회)는 15일부터 오는 31일까지 1차 ‘진짜 민생대장정’에 나선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이날 오전 국회 당 대표실 복도에 있는 을지로위원회 신문고 현황판 앞에서 ‘진짜 민생대장정 2019 민생바람’ 출정식을 가졌다.

민주당은 이날 피자집을 시작으로 다양한 직종의 가맹점주들과 ‘자영업 대책, 현장에서 답을 찾다’라는 주제로 현장에서 제기하는 정부 정책 개선방안을 경청하고 향후 대책을 모색할 예정이다.

이는 ‘민생투쟁 대장정’을 타이틀로 내걸고 전국을 돌며 대여(對與) 투쟁 중인 자유한국당에 대한 맞불 성격도 있다. 민주당은 한국당의 민생 대장정이 ‘가짜’라고 규정하고 있다.

민주당 을지로위원회는 출정식 뒤 이날 당산동에 위치한 피자 체인점에서 이인영 원내대표와 박홍근 을지로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민생대장정 첫 행사를 갖는다.

카드수수료 인하 등 자영업 종합대책 시행 6개월이 지난 시점에서 현장에서 체감하는 정부 정책의 실효성을 점검하고 향후 대책을 모색한다는 취지다.

이후 1단계로 5월 말까지 매주 2회 이상 민생일정에 나설 방침이다. 민생일정은 당 지도부 뿐만 아니라 정책위원회와 청와대, 정부 부처 등이 함께 한다.

구체적으로 ▲16일 ‘방송스태프 노동자의 근로계약 체결 및 근로조건 개선 점검을 위한 현장 간담회’(민주노동 서울본부) ▲21일 ‘화장품 면세품 유통관련 현장 정책간담회’(서울지하철 1호선 대방역 화장품 매장) ▲22일 ‘민생법안 정책간담회’(민주당 원내대표실) ▲24일 오전 ‘가계부채 고통해결 및 자영업주 재기지원 강화를 위한 현장 최고위원회의’(서울시 금융복지상담센터) ▲24일 오후 ‘중소자동차부품시장 불공정거래 개선 및 활성화를 위한 정책 간담회’(국회의원회관) ▲28~30일 ‘상인단체들의 유통산업법 국회통과 촉구대회’(국회) 등이다.

만약 5월말까지 한국당의 국회 보이콧이 계속된다면 2단계로 행동 수위를 점차 높여나간다는 게 민주당 을지로위원회의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