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모바일웹 UPDATED. 2019-10-17 18:12 (목)
송파구민은 하조대 해수욕장이 '반값'
상태바
송파구민은 하조대 해수욕장이 '반값'
  • 안명옥 기자
  • 승인 2019.07.11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자매도시 휴양시설 및 관광지 소개
▲ 하조대 해수욕장.

송파구민은 강원도 양양군 하조대 해수욕장을 반값에 이용할 수 있다.

송파구는 여름 휴가철에 앞선 11일 송파구민이 할인받아 이용할 수 있는 국내 자매도시의 휴양시설과 관광지를 소개했다.

 

우선 송파구민은 12일부터 오는 8월 25일까지 하조대 해수욕장의 파라솔과 튜브, 샤워장을 반값에 이용할 수 있다. 

 

주민등록증 등 송파구민임을 증명할 수 있는 신분증을 하조대 이동행정봉사실(033-672-5647)에 제시해 파라솔·튜브·샤워장 50% 감면 이용권을 받으면 된다. 1만원인 파라솔과 튜브는 5000원에, 3000원인 샤워장은 15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하조대 해수욕장 반값 할인은 2014년 시작했다. 지난해까지 총 4288명의 송파구민이 혜택을 제공받았다.

 

이와 함께 송파구민은 경기도 여주시에서도 할인받을 수 있다. 금은모래 캠핑장과 남한강 황포돛배는 각각 20% 할인받은 금액 2만원, 96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경상북도 안동시 하회마을 입장료 5000원은 80% 할인받아 1000원만 내면 된다. 최근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도산서원은 47% 할인받아 기존 입장료 1,500원 대신 800원만 내면 들어갈 수 있다. 전라북도 고창군의 고창읍성은 2000원에서 50% 할인받은 1000원에 입장할 수 있다. 

 

석정 힐링카운티와 석정 온천은 30% 할인받아 이용할 수 있다. 같은 지역의 갯벌·어촌은 1만2000원에서 33% 할인된 8000원이면 체험방문할 수 있다.   

 

송파구는 그동안 자매도시별 대표 방문지의 입장요금과 휴양시설 이용료의 할인혜택을 추진해왔다. 송파구는 양양군, 여주시, 안동시, 고창군을 포함해 경남북도 영덕군, 충청북도 단양군, 충청남도 공주시, 전라남도 광양시, 경상남도 하동군 등 총 9개의 자매도시를 가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