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모바일웹 UPDATED. 2019-12-06 10:37 (금)
호남대 ‘대학생 자작자동차 대회’ 출전 위해 구슬땀 흘려
상태바
호남대 ‘대학생 자작자동차 대회’ 출전 위해 구슬땀 흘려
  • 전영규 기자
  • 승인 2019.08.15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팀, 전기자동차 부문 참가 예정
▲ 호남대 호미카, 모비딕 팀.

호남대학교 미래자동차공학부 학생들로 구성된 자동차 경주팀이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새만금군산자동차경주장에서 열리는 ‘2019 대학생 자작자동차 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막바지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한국자동차공학회가 주최하고 군산시가 후원하는 ‘대학생 자작자동차 대회’는 지난 2007년부터 개최되고 있으며, 대학생들이 직접 설계‧제작한 차량으로 경주를 통해 우승팀을 가린다.

 

대회는 ▲비포장도로 경기인 Baja 부문 ▲포장도로 경기인 포뮬러(Formula) 부문 ▲전기자동차(EV) 부문▲ 창의성 있는 기술력과 신선한 아이디어, 독특한 디자인을 평가하는 기술 부문(기술아이디어) 등으로 나눠 진행된다.

 

올해는 전국 102개 대학에서 195개팀 2600여명이 참가를 신청했으며, 호남대학교 학생들은 V&B(창의창작), 모비딕, 호미카 등 3개팀이 전기자동차(EV) 부문에 참가할 예정이며, 대회를 앞두고 교내 자율주행 트랙 등에서 맹연습을 하며 결전을 기다리고 있다.

 

모비딕 차량을 타고 출전한 여성 카레이서 장유정(미래자동차공학부 1년) 학생은 “고등학교 때부터 자동차에 관심이 있어 호남대학교에 입학해서 학기 초 카트 운전실력이 두각을 나타내 드라이버로 발탁됐다”며 “첫 대회 출전이긴 하지만 좋은 성적을 거둬서 앞으로 전문 카레이서로 진출하거나, 자동차 관련 부문에서 꿈을 키워가겠다”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