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모바일웹 UPDATED. 2019-12-06 10:37 (금)
서울시, 2019 아시아 여자배구 선수권대회 개최
상태바
서울시, 2019 아시아 여자배구 선수권대회 개최
  • 이교엽 기자
  • 승인 2019.08.15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4년 만에 국내에서 처음으로 열린다

2019 아시아 여자배구 선수권대회’가 오는 18일부터 25일까지 서울 잠실실내체육관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다. 

 

서울시와 아시아배구연맹(AVC)이 공동주최하고 서울시체육회·대한배구협회․서울시배구협회가 공동주관한다. 15일 서울시에 따르면 아시아 여자배구 선수권대회는 2년마다 열리는 여자배구 국가대항전이다. 아시아 지역 최고 경기력을 갖춘 여자 국가대표팀이 참가해 최강자를 가린다. 

 

1975년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제1회 대회 이후 44년 만에 국내에서 처음으로 개최된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내년 1월에 열리는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 지역 최종 예선전’ 출전권이 걸려 있다. 상위 8위 안에 들어야만 내년 최종 예선전에 참가해 올림픽 본선 출전권을 확보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대한민국을 포함해 중국, 일본, 태국 등 총 13개팀이 4개조(A~D조)로 나눠 참가한다. 예선라운드(18~20일)를 시작으로 플레이오프(22~24일)를 거쳐 25일 결승전이 진행된다. 우리나라는 이란·홍콩과 함께 A조에 편성돼 있다. 대한민국 예선라운드(18일 오후 2시 이란전·19일 오후 7시 홍콩전)는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대한민국의 모든 경기는 SBS스포츠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세부일정 등 자세한 사항은 대한배구협회 홈페이지(https://www.kva.or.kr)를 참고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