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모바일웹 UPDATED. 2020-08-06 18:44 (목)
아주대 의료원장, 이국종 교수에 욕설
상태바
아주대 의료원장, 이국종 교수에 욕설
  • 이교엽 기자
  • 승인 2020.01.14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4~5년전 녹음된 내용 공개
▲ 질의에 답변하는 이국종 아주대 교수.
▲ 질의에 답변하는 이국종 아주대 교수.

아주대학교 의료원장이 이국종 경기남부권역외상센터장에게 폭언을 한 과거 대화가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다.

MBC 뉴스데스크는 13일 원장이 이 교수를 향해 “때려치워 이XX야. 꺼져. 인간 같지도 않은 XX가 말이야”라는 욕설이 담긴 녹취록을 공개했다.

원장이 “나랑 한판 붙을래 너”라고 말하자 이 교수는 “아닙니다”라는 답변이 이어졌다.

이 대화록은 원장과 이 교수가 4∼5년 전 외상센터와 병원 내 다른 과와의 협진 문제로 논의하던 중 녹음된 것으로 전해졌다.

아주대병원 관계자는 “녹취록은 4∼5년 전 내용으로 원장은 오래돼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했다”며 “이 교수가 우선 파견근무를 간 상황이어서 내용을 파악하고 병원 입장을 밝히겠다”라고 밝혔다.

해군 명예 소령인 이국종 교수는 지난해 12월 2일 부터 오는 1월 31일까지 미국센디에이고에 기항한 해군 순항훈련전단에 파견돼 태평양 횡단 항해를 하고 있다.

이국종 교수는 죽음의 고비까지 갔던 ‘아데만의 영웅’ 석해균 선장, 귀순 북한 병사 오창성씨를 살려낸 중증외상 분야 권위자로 중증외상센터의 확대와 국가 지원 필요성 등 문제점을 지적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