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모바일웹 UPDATED. 2020-02-17 18:33 (월)
국립공원공단‚ 고로쇠 수액 채취지역 현장점검
상태바
국립공원공단‚ 고로쇠 수액 채취지역 현장점검
  • 전영규 기자
  • 승인 2020.02.13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공원 내 채취 허가지 대상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은 본격적인 고로쇠 수액 채취시기를 맞아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3일 간 지리산, 덕유산 등 국립공원 내 고로쇠 수액 채취 허가지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고로쇠 수액은 1월 하순 한려해상국립공원 일원을 시작으로 지리산, 내장산, 덕유산, 태백산 등에서 자연공원법에 따라 적법하게 허가받은 지역주민에게만 수액 채취를 허용하고 있다.

이번 집중점검을 통해 허가지역 및 채취방법 준수, 자연훼손 발생, 주변 청결유지 등에 대해 집중 점검했으며, 지적사항에 대해서 현장에서 즉시 시정 조치를 했다.

김병채 지리산국립공원전남사무소장은 “국립공원 내 지역주민의 적법한 고로쇠 수액 채취 정착을 위해 지속적인 현장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며 “국립공원 보호를 위한 지역주민들의 각별한 관심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