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모바일웹 UPDATED. 2020-10-30 17:47 (금)
주호영 “안철수와 언제라도 같이”
상태바
주호영 “안철수와 언제라도 같이”
  • 이교엽 기자
  • 승인 2020.09.23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철수에 “야권 혁신 필요해”
▲ 안철수(오른쪽) 국민의당 대표와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
▲ 악수하는 안철수(오른쪽) 국민의당 대표와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집권세력을 교체해야 하고, 야권 혁신을 통해 국민으로부터 신뢰를 회복하고 (국민들이) 나라를 맡겨도 되겠다고 할 때만 그것을 저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23일 열린 ‘대한민국 미래혁신포럼’에 참석해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의 강연에 앞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주 원내대표는 “장 의원이 포럼을 만든 후 세 번째 행사를 하는 것으로 안다. 원희룡 제주지사와 오세훈 전 서울시장에 이어 안철수 대표를 모시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대한민국 미래가 희망 차야 하는데 지극히 비관적이다. 문재인 정부 집권 이후로 70년 쌓아온 헌정질서와 경제, 안보, 정의가 다 무너지는 상황”이라며 “그런데도 20년 집권을 외치니 대한민국 미래가 이대로면 암울하다는 데 반대할 사람이 없을 것”이라고 했다.

이어 “저는 그간 언론을 통해서 안 대표의 국민의당과 언제라도 같이 할 수 있다고 이야기해왔지만, 안 대표는 혁신과 경쟁이 우선이라고 말씀을 해오신 것으로 안다”도 말했다.

그러면서 “오늘 대한민국 미래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야권이 어떻게 혁신해야 문재인 정권의 폭주를 저지하고 국민의 신뢰를 회복할지 안 대표의 구상과 계획을 듣는 좋은 시간이 될 것 같다”며 “부디 야권이 혁신하고 단합해서 문재인 정부 폭정을 저지하리란 확신을 심어주는 날이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