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모바일웹 UPDATED. 2020-10-22 17:42 (목)
이주환 "한전 사장, 주식 34억어치 보유"
상태바
이주환 "한전 사장, 주식 34억어치 보유"
  • 이교엽 기자
  • 승인 2020.10.15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인 자산 관리만큼 기관 운영에 신경써주길"
▲ 국감 전 선서하는 김종갑 한국전력공사 사장과 유향열 한국남동발전 사장.
▲ 선서하는 김종갑 한국전력공사 사장과 유향열 한국남동발전 사장.

15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이주환 의원이 산업부로부터 받은 자료를 보면 산업부와 산하 기관에서 주식을 보유하고 있는 임원은 총 30명이며 이들이 보유한 주식은 49억6000만원어치다.

이 가운데 김 사장은 34억3499만원(배우자 포함) 상당의 주식을 보유해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윤의식 한국석유공사 상임감사(5억8190만원), 손주석 한국석유관리원 이사(2억7320만원), 이경실 한국지역난방공사 부사장(1억7734만원), 이청룡 한국광해관리공단 이사장(1억2535만원) 순으로 많았다.

김 사장이 보유한 주식의 상당 부분은 해외주식으로 공직자윤리법에 따른 매각 또는 백지 신탁 대상이 아니다. 또한 직무 관련성이 있는 주식은 3000만원 이하로 문제의 소지는 없다.

이 의원은 “산업부 고위 공직자들과 산하기관 임원들은 개인 자산 관리만큼 공공기관 운영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