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모바일웹 UPDATED. 2019-11-22 15:07 (금)
경북도-대구대‚ 독도사랑 말하기 대회 진행
상태바
경북도-대구대‚ 독도사랑 말하기 대회 진행
  • 안희섭 기자
  • 승인 2019.06.24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 유학생‚ 다양한 방식으로 발표
▲ ‘독도사랑 말하기 대회’ 단체사진.

경상북도와 대구대는 24일 대구대 종합복지관 소극장에서 ‘2019 외국인 유학생 독도사랑 말하기대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올해 9회째를 맞은 이번 대회에는 예선을 통과한 호주, 베트남, 몽골 등 14개국의 유학생 12팀(43명)이 콩트, 스피치, 뮤지컬 등 다양한 형식으로 대한민국 독도의 영토주권과 자연에 관해 발표했다.

 

대회에 참가한 유학생들은 외국인의 시각에서 바라본 독도의 현실과 진실을 발표하고 해외 홍보방안까지 제시해 방청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경북도는 본선 대회에 참가한 12팀의 유학생을 ‘독도 서포터즈’로 위촉했으며, 위촉장을 받은 유학생들은 해외 독도홍보 서포터즈로서의 역할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이로써 외국인 유학생 ‘독도 서포터즈’는 총 303명이 배출돼 활동하게 된다.

 

또한 이날 행사에서는 대회를 축하하기 위해 대구대 국악밴드동아리, 댄스동아리의 축하공연이 이어졌다.

 

행사 후에는 전국 각지에서 참여한 150여명의 유학생 간 국제교류를 위한 만남의 장을 마련해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